2014-08-03

금수복국

 부산에서 먹었던 복어를 잇지 못해서 복어복어하다가 다시 찾은 복요리집.
 이번에 찾은 복집은 금수복국 압구정점.
 우선 복불고기.
 부산에서 복불고기를 맛있게 먹었던 기억이 있어서 시켜봤는데 흠? 서울의 부동산에 굴복한 것인지, 복어가 양파로 변해있다. 뭐 맛은 있지만.

 본 게임은 역시 복 지리.
 주문한 건 밀복이었나? 종류가 여러 개 있어서 뭐가 맛있는지 물어봤더니 이게 제일 맛있다고 해서 이걸로 시켰다.
 역시 복어. 비린내 하나 없이 깔끔한 맛이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