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1-14

[이촌] 동천홍

이촌동에 있는 가격만큼은 고급 중국집인 동천홍
딱히 배가 고프지는 않아서 다른 메뉴 없이 둘이서 찹쌀 탕수육 하나만 시켜서 먹었다.

꿔바로우가 아닌 찹쌀 탕수육

여기서 먹었던 우육탕면은 제법 괜찮았던 기억이 나는데
찹쌀 탕수육은 영 아니었다.

무슨 퓨전식을 시도한 것인지 모르겠지만
일반적으로 먹는 꿔바로우와 달리 얇은 고기가 아니라
보통의 탕수육에서 튀김을 찹쌀로 바꾼 것이었다.

메뉴가 꿔바로우가 아닌 찹쌀 탕수육이었으니 어쩔 수 없지만
배달도 아니고 매장에 가서 시킨 탕수육을 안 볶고
소스를 따로 주는 건 약간 너무 한 게 아닌가

소스 맛도 약간 보통의 탕수육과 다를 바 없어서
그냥 약간 더 바삭한 탕수육이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