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7-20

카테고리 씨어리 공부 중

 뭐 그냥 그렇다고요.

 최근 몇 년을 회사 다니고 퇴사하자마자 알바하고, 그러면서 학교도 다니고 하다 보니까 개발은 죽어라 했는데 정작 기초 공부를 별로 안 한 거 같네요. 학교 다니면서 공부 안 하냐고요? 네. 안 해요. 그래서 문제죠. 그래서 이번에 알바도 끝난 기념으로 수학 공부를 해야지 하다가, 도서관에 가보니 마침 카테고리 씨어리에 대해 번역한 책이 있길래 카테고리 씨어리를 공부하기로 했어요.

 뭐 보통 CS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리니어 알제브라나 확률 쪽을 공부하는 거 같아서 그쪽을 공부하려고 했는데 뭐 그쪽은 워낙에 취향이 안 맞아서.... 카테고리 씨어리는 아직 제대로 공부한 적이 있어서 재미있는지 없는지 모르니 그냥 하려고요. 언젠가는 확률이랑 선대도 다시 공부하겠죠.

 음. 카테고리 씨어리가 뭔지 간단히 소개하고 싶지만, 그런 게 가능하면, 새삼스레 공부하고 있지도 않겠죠. 전체 내용이나 다른 분야의 사람들이 어떻게 쓰는지는 모르겠고, 그냥 컴싸하는 사람들이 관심 있는 부분만 말하면, 이걸 이용해서 함수들의 알제브라를 구성하거나 타입을 인자로 하는 함수의 합성 같은 걸 하면 어떻게 될까 같은 내용이에요.

 보고 있는 자료는 임근빈씨가 집필한 카테고리론(아마 한국어로 된 유일한 카테고리씨어리 관련 책이 아닐까 합니다.), Michael Barr씨와 Charles Wells씨가 집필한 Category Theory for Computing Science(제목에 끌렸고, 모든 문제에 솔루션이 달려있다는 것 때문에 선택했는데 좀 많이 기네요.), Jaap van Oosten씨가 집필한 Basic Category Theory(그냥 구글 검색해서 제일 처음에 있더라고요)등을 보고, 유튜브에 올라온 Martin Codrington씨의 Category Theory: The Beginner’s Introduction와 Steve Awodey씨의 Category theory foundations(게임 개발자를 위한 코딩 스쿨의 서광열 님이 추천해 주셨습니다. 감사합니다.)를 보고 있습니다. 뭐 좋은 교재나 강의 있으면 추천 부탁드립니다.

 딱히 이걸 하는 게 소프트웨어 개발의 도움이 된다거나 할 것 같아서 배우는건 아니에요. 그냥 취미로 하는 거죠. 카테고리 씨어리에서 소프트웨어 개발에 도움될만한 부분은 모나드와 모노피즘과 애로우같은 것들인데, 그런 건 사실 그건 수학적으로 엄밀히 몰라도 쓸 수 있는 거라서. 뭐 프로그래머들이 언제는 함수를 수학적으로 엄밀히 정의하고 쓰나요.

 공부하다 알게 된 거 있으면 개발 블로그 쪽에 쓰도록 하겠습니다.

댓글 없음: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