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2017의 게시물 표시

[게임] Assassin’s Creed : Liberation

Assassin’s Creed Liberation은 유비소프트의 코너 켄웨이가 주인공인 Assassin's Creed 3의 외전으로 시대상으로는 아직 아킬레스가 살아있을 무렵이니 Assassin's Creed 3 중반 정도다.
 주인공은 아블린이라는 여자 캐릭터로 흑인 노예와 프랑스인 사이에서 태어난 혼혈이지만 아버지의 도움으로 노예가 아닌 귀족으로 자랐다. 이런 특성이 게임에서는 페르소나라는 것으로 반영되었다. 아블린은 Assassin Persona, Lady Persona, Slave Persona 3개의 특성이 있고, 각각 전투능력이나 사용할 수 있는 무기 수행할 수 있는 퀘스트 등이 달라진다. 이 페르소나가 Liberation이 어쌔신 크리드 시리즈 내에서 가지는 가장 큰 특징이지만, 정작 페르소나를 바꾸려면 지정된 위치에 가야만 하므로(옷을 갈아입는 것이기 때문에 어쩔 수 없지만) 귀찮다는 단점도 있다. 하지만 Liberation만이 가지는 특징이니 굳이 Liberation을 플레이할 거라면 다양한 방법으로 미션을 깨보도록 하자. 특히 미션 도중 상점 이용을 못 하는 다른 게임들과 다르게 Liberation에서는 미션 도중 상점을 이용할 수 있어 다시 플레이할 때 다른 페르소나로 플레이할 수 있어서 좋다.
 플레이 타임은 100% 동기화를 하는 데까지 약 15시간 정도로 40시간쯤 되는 다른 게임들에 비해서 살짝 짧은 편이지만 외전이라는 것을 생각하면 적지 않은 볼륨이다. 게다가 외전이라서 그런지 100% 동기화를 위해 주어지는 추가 미션의 난이도도 매우 낮은 편이고, 전체적으로 연출이 부족하다.
 특히 스토리 진행을 게임에서 보여주기보다는 글로 때우는 경우가 많은데 코너와 함께 등장하는 8 챕터에서 시리즈의 다른 게임들과 많이 비교된다. 다른 시리즈에서는 누군가와 동행할 때는 그 사람과 정말 동행한다는 느낌이 들었는데 리버레이션에서 등장한 코너는 그냥 리버레이션이 3의 외전이기 때문에 등장했다는 정도의 느낌밖에 들지 않는다. 3에서…

[게임] Hitman GO

Hitman GO는 대표적인 암살 게임, 히트맨의 IP를 사용하는 퍼즐 게임이다. 플레이어는 히트맨의 주인공인 코드네임 47을 플레이하며 바둑판처럼 생긴 격자판에서 움직이는 적을 피하거나 죽이면서 주어진 목표를 달성하면 된다.
 적은 특정한 움직이는 패턴에 따라 여러 타입이 있는데, 코드네임 47을 적의 정면으로 움직이면 게임오버가 되므로 적절히 피하거나 뒤에서 공격하여 죽이면 된다. 맵에는 코드네임 47이 사용할 수 있는 화분, 총, 돌멩이, 하수구 등이 있으니 이를 적절히 이용하여 적을 유인하거나 죽일 수 있다. 낮운 난이도와 히트맨 IP를 잘 살린 디자인, 단순하면서 아기자기한 디자인에서 높은 점수를 주고 싶지만, 전체적으로 너무 쉬운 난이도 때문에 튜토리얼만 플레이하다 끝난 기분이 들기도 한다. 매 스테이지 새로운 적이나 아이템이 등장하고, 이에 적응하기 위한 스테이지가 하나 이상씩 나오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후반부인 챕터 5에 비하면 그 이전 챕터는 맵 디자인과 난이도가 약간 대충 만든 게 아닌가 싶다. 특히 매 스테이지마다 클리어 외에 추가 도전과제가 2개 주어지는데, 초반에는 두 도전과제 중 하나가 'N 턴 안에 클리어하기'라는 점에서 더욱더 그런 의심이 든다. 하지만 이런 점을 고려해도 전체적으로, 특히 후반부는 잘 설계됐으므로 퍼즐 게임을 좋아하는 사람은 플레이해보기를 추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