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라벨이 을밀대인 게시물 표시

을밀대 - 녹두전? 고기전?

원래는 냉면을 먹으러 갔는데, 메뉴판을 보고 갑자기 양지 국밥이 먹고 싶어져서 양지 탕밥을 시켰다.
 일단 고기는 엄청 들어 있다. 거의 고기 반 국물 반.
 그리고 누가 평양냉면 집 아니랄까 봐 특이하게 메밀 면이 들어 있다.
 국물은 메밀 맛이 약간 은은하게 나는데 먹을 때는 조금 싱거운듯한데 글을 쓰는 지금 다시 생각나는 맛인 것을 보면 이것도 평양냉면 스타일이다.

 사이드 메뉴로 녹두전을 시켰는데 이게 대박이다.
 메뉴에 녹두전이라고 쓰여있을 뿐이지 사실상 고기전이라고 해도 믿을 정도로 고기가 많이 들어 있다. 가성비는 지난번에 먹었던 수육과 비교가 되지 않을 정도로 맛있다.

을밀대

맛있기는 한데 개인적으로 순위를 매기면
봉피양(강남) >= 우래옥 > 을밀대(강남)
순이다.

다만, 다른 곳과는 달리 차 대신 육수를 주는게 가장 큰 장점이라고 생각한다.
최대 단점은 사실 맛보다도 찾기 어려운 위치가 아닐까 싶을 정도로 처음 가는 사람은 찾기 어려운 위치에 있다.
내가 아무리 길치라지만 3번째 가는 건데 3번 다 헤맸다.